http://todayhumor.com/?bestofbest_119718

 

고기뷔페에서
 
한참 근성 먹기를 선보이고 있는데
 
옆옆자리 아줌마랑 사장님이랑 싸우기 모드에 진입할려고 하는게 느껴짐
 
무슨일인고 하고 자세히 관찰하고 있는데
 
아줌마 께서
 
고기뷔페에서 먹고 남은 고기들을 사장님께 포장해달라고 하는 거였음 -_-;;;; ㄷㄷㄷ
 
사장님께서는 포장은 안된다 더군다나 고기를 남기면 벌금으로 2천원을 더 주셔야 한다고 말을 하자
 
이 아줌마께서
 
말도 안되는 소리다 먹다가 배불러가지고 못먹어서 싸가겠다는데 머가 문제냐??? 라며 쫑알쫑알 됨
 
슬슬 사장님도 빡치기 시작하는지
 
일반뷔페에서도 싸달라고 할꺼냐???? 남는거 싸주는 뷔페가 어디있나??? 그럴꺼면 고기뷔페로 오지말고 일반 고깃집을 갔어야 하는거 아니냐
싸줄생각도 없고 남기면
벌금 2000원 인당으로 계산할꺼니 3명분 6천원 더 내놓고 가라 -_- 라고 하심
 
그러자 그 아줌마도 폭주하기 시작하면서
아니 어차피 남은고기 버릴꺼 아니냐??? 그거 가져간다는데 머가 문제냐?? 일반뷔페랑 고기뷔페랑 같냐??? 라고 하면서 대듬
 
여튼 사장은
싸줄생각 추호도 없고 남기면 벌금 2000원씩 받을꺼니 다 먹고 가던지 아니면 벌금내고 나가라 라고 하심 포장은 절대 안된다고 함
 
그러자 이 아줌마
 
오냐 그럼 2천원 더 내면 고기 남겨도 상관없다는거지??? 하면서 씩씩 되며 고기 진열장으로 고기 더 가지로감
그러면서 옆에 아줌마 2명에게 야 오늘 고기 잔뜩 가져와 야채랑 반찬도 라면서 씩씩 됨
 
그런데 이때 갑자기 사장님이 메뉴판으로 달려가서
 
벌금 2000원에 0자 하나 더 쓰기 시작함 ㅋㅋㅋㅋ 이때 진심 대박 웃겼음
주변사람들도 다 웃고
사장님한테 박수쳐주는 사람도 있었음
 
그러자 이 아줌마 제대로 열받았는지 이제 대놓고 욕하기 시작함
그러면서 장사좀 잘된다고 손님한테 이따위로 하냐 이런곳은 망해봐야 정신차리지
내가 주변사람들에게 다 말해 여기 망하게 한다고 하면서 소리지르기 시작
 
여기서 사장님 크리티컬 터짐
 
들은 그대로 말하겠음
 
"마음대로 해라.. 내가 돈이 없어서 식당하는 줄 아냐??? 이건물도 내꺼고 식당안해도 들어오는 부수입이 니들 3개월치 월급보다 많을꺼다
장사가 왜 잘되는 줄 아느냐?? 별로 남길려고 하는 장사가 아니라서 그런다
니들같은 사람 안와도 상관없고 다음부터 와도 안받는다
여기서 조용히 식사하시고 맛있게 드시는 사람들이 손님이지 니들은 그냥 손놈이라고 한다
어디서 배워먹지도 못해 고기뷔페에서 포장이나 해달라는 인간들이 진상짓이여???
조용히 계산하고 갈래?? 아니면 경찰불를까??
 
라고 말하심
 
그소리 듣고 그 아줌마 얼굴 시뻘개지고
옆에 다른 아줌마는 한참 구경하다 그냥 가치 얼굴 빨개지고 계산하고 끌고 나감
 
-_-;;; 마물을 어찌해야하는지 모르지만
 
여튼 고기뷔페에서 포장해달라는 사람 첨봐서 썰풀어봄
 
ps.일하면서 쓰는거라 화면안보고 써요 .. 맞춤법 지적은 참아주세요 헤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국적 심사 때문에 아내가 화났다... 러브밍키 2012.03.28 6432
19 내가 가장 싫어하는 사람... 러브밍키 2012.01.07 5987
18 다음글 주제... 러브밍키 2012.01.05 5849
17 결혼이란..... 러브밍키 2012.01.01 5959
16 아내의 국적 취득 심사... 러브밍키 2012.01.01 7518
» 고기뷔페에서 멘붕온 썰 - 오늘의 유머 러브밍키 2013.07.23 5271
14 거북알 아이스크림 겉에꺼 제조사.jpg - 오늘의 유머 file 러브밍키 2013.07.23 5796
13 연예인에 대한 고찰... 러브밍키 2013.07.20 6204
12 아이가 부모에게 보내는 편지 - 오늘의 유머 [1] 김금산 2013.07.20 5154
11 모성애를 보여주는 단 한장의 사진 - 오늘의 유머 file 유코리언 2013.07.20 5127
10 오랜만에 훈훈한 장면 목격 ㅎㅎ - 오늘의 유머 잡초농사40년 2013.07.20 4705
9 보노보노 마지막화.JPG - 오늘의 유머 file 비공개 2013.07.20 5973
8 <m>왜 공부해야 되냐고 물었을 때 아빠가 해주셨던 말 - 오늘의 유머 냥냐라냥냥 2013.07.20 4998
7 군대에서 얻은 내 평생의 친구.. - 오늘의 유머 SloveJ 2013.07.20 4910
6 [펌] 모태솔로 훈훈한 최종커플 gerrard 2013.07.20 5154
5 병신같은 수련회, 극기훈련 좀 없애자 - 오늘의 유머 즐기며살자 2013.07.20 4644
4 나 우리나라에 애정이 없어요 - 오늘의 유머 자까림 2013.07.20 5454
3 The Way To Steer Clear Of Business Mishaps Cora G. Faller 2013.07.18 10680
2 모텔생활 10년동안 손님입장에서 본 꼴볼견 베스트10 - 다음 -이야기 - [수다] 십만목표 2013.07.14 6935
1 원룸임대업을 하고있어요. [2] 순둥이 2013.07.14 7442

자유 게시판



XE Login